$\require{mediawiki-texvc}$
  • 검색어에 아래의 연산자를 사용하시면 더 정확한 검색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 검색연산자
검색연산자 기능 검색시 예
() 우선순위가 가장 높은 연산자 예1) (나노 (기계 | machine))
공백 두 개의 검색어(식)을 모두 포함하고 있는 문서 검색 예1) (나노 기계)
예2) 나노 장영실
| 두 개의 검색어(식) 중 하나 이상 포함하고 있는 문서 검색 예1) (줄기세포 | 면역)
예2) 줄기세포 | 장영실
! NOT 이후에 있는 검색어가 포함된 문서는 제외 예1) (황금 !백금)
예2) !image
* 검색어의 *란에 0개 이상의 임의의 문자가 포함된 문서 검색 예) semi*
"" 따옴표 내의 구문과 완전히 일치하는 문서만 검색 예) "Transform and Quantization"
쳇봇 이모티콘
안녕하세요!
ScienceON 챗봇입니다.
궁금한 것은 저에게 물어봐주세요.

논문 상세정보

정액적립식 투자방식은 거치식 투자방식에 비해 우월한가

Is Dollar-Cost Averaging Superior to Lump-Sum as an Investment Policy?

경영컨설팅연구 v.12 no.3 , 2012년, pp.57 - 80  
김준원
초록

Black & Scholes (1974) argue that dollar-cost averaging investment policy which purchases stocks at several times is superior to lump-sum investment policy which buys stocks all at once thanks to the effect of time diversification. However, which one is superior between dollar-cost averaging and lump-sum investment policy is up until now in sharp contrast without unified opinions.Following Rozeff (1994), this study, by adjusting downward the wealth invested in the risky asset under the lump-sum policy so as to make the lump-sum and dollar-cost averaging policies have the same risk (variance), reinvestigates whether dollar-cost averaging policy is superior to lump-sum policy. According to the theoretical analysis of this paper, lump-sum policy dominates stochastically dollar-cost averaging policy as long as the expected rate of return of stocks is positive. This theoretical prediction is confirmed by the numerical analysis based upon the statistics of monthly rate of return of KOSPI from January 1980 to December 2011. Also, the simulated investments and bootstrapping simulation based upon the same data strongly support the theoretical conclusion that adjusted lump-sum is superior to dollar-cost averaging as an investment policy.

참고문헌 (0)

  1. 이 논문의 참고문헌 없음

이 논문을 인용한 문헌 (0)

  1. 이 논문을 인용한 문헌 없음

원문보기

원문 PDF 다운로드

  • 원문 PDF 정보가 존재하지 않습니다.

원문 URL 링크

  • 원문 URL 링크 정보가 존재하지 않습니다.
상세조회 0건 원문조회 0건

DOI 인용 스타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