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quire{mediawiki-texvc}$
  • 검색어에 아래의 연산자를 사용하시면 더 정확한 검색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 검색연산자
검색연산자 기능 검색시 예
() 우선순위가 가장 높은 연산자 예1) (나노 (기계 | machine))
공백 두 개의 검색어(식)을 모두 포함하고 있는 문서 검색 예1) (나노 기계)
예2) 나노 장영실
| 두 개의 검색어(식) 중 하나 이상 포함하고 있는 문서 검색 예1) (줄기세포 | 면역)
예2) 줄기세포 | 장영실
! NOT 이후에 있는 검색어가 포함된 문서는 제외 예1) (황금 !백금)
예2) !image
* 검색어의 *란에 0개 이상의 임의의 문자가 포함된 문서 검색 예) semi*
"" 따옴표 내의 구문과 완전히 일치하는 문서만 검색 예) "Transform and Quantization"
쳇봇 이모티콘
안녕하세요!
ScienceON 챗봇입니다.
궁금한 것은 저에게 물어봐주세요.

논문 상세정보

Energy demands in reinforced concrete wall piers coupled by buckling restrained braces subjected to near-fault earthquake

Abstract

In this study, the different energy demands in reinforced concrete (RC) wall piers, coupled by buckling restrained braces (BRBs), are investigated. As well as this, a single plastic hinge approach (SPH) and an extended plastic hinge (EPH) approach is considered for the wall piers. In the SPH approach, plasticity can extend only in the 0.1H adjacent to the wall base while, in the EPH approach, the plasticity can extend anywhere in the wall. The seismic behavior of 10-, 20- and 30-storey structures, subjected to near-fault (NF) as well as far-fault (FF) earthquakes, is studied with respect to the energy concepts involved in each storey. Different kinds of energy, including inelastic, damping, kinetic, elastic and total input energy demand, are investigated. The energy contribution from the wall piers, as well as the BRBs in each model, are studied. On average, for EPH approach, the inelastic demand portion pertaining to the BRBs for NF and FF records, is more than 60 and 80%, respectively. In the SPH approach, these ratios are 77 and 90% for the NF and FF events, respectively. It appears that utilizing the BRBs as energy dissipation members between two wall piers is an efficient concept.

참고문헌 (0)

  1. 이 논문의 참고문헌 없음

이 논문을 인용한 문헌 (0)

  1. 이 논문을 인용한 문헌 없음

원문보기

원문 PDF 다운로드

  • 원문 PDF 정보가 존재하지 않습니다.

원문 URL 링크

원문 PDF 파일 및 링크정보가 존재하지 않을 경우 KISTI DDS 시스템에서 제공하는 원문복사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원문복사서비스 안내 바로 가기)

상세조회 0건 원문조회 0건

DOI 인용 스타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