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quire{mediawiki-texvc}$
  • 검색어에 아래의 연산자를 사용하시면 더 정확한 검색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 검색연산자
검색연산자 기능 검색시 예
() 우선순위가 가장 높은 연산자 예1) (나노 (기계 | machine))
공백 두 개의 검색어(식)을 모두 포함하고 있는 문서 검색 예1) (나노 기계)
예2) 나노 장영실
| 두 개의 검색어(식) 중 하나 이상 포함하고 있는 문서 검색 예1) (줄기세포 | 면역)
예2) 줄기세포 | 장영실
! NOT 이후에 있는 검색어가 포함된 문서는 제외 예1) (황금 !백금)
예2) !image
* 검색어의 *란에 0개 이상의 임의의 문자가 포함된 문서 검색 예) semi*
"" 따옴표 내의 구문과 완전히 일치하는 문서만 검색 예) "Transform and Quantization"
쳇봇 이모티콘
안녕하세요!
ScienceON 챗봇입니다.
궁금한 것은 저에게 물어봐주세요.

논문 상세정보

Abstract

Chondrosarcoma of the head and neck region is a rare disease, representing approximately 0.1% of all head and neck neoplasms. The 5-year survival rate of chondrosarcoma is 70-80%, showing relatively good prognosis; however, it is known to progress slowly and eventually cause multiple metastases. In this study, we reviewed chondrosarcoma cases experienced at Yonsei University Medical College during the last 15 years to investigate its clinical characteristics and treatment outcome. The medical records of 8 patients who were diagnosed with chondrosarcoma of the head and neck region and underwent surgical treatment between December 1990 and December 2002 were retrospectively reviewed. The primary sites were sinus, mastoid, jugular foramen and thyroid cartilage. In all patients, the initial treatment modality was surgery, and postoperative radiation therapy was performed in 4 cases. The pathological findings showed chondrosarcoma in 7 cases and mesenchymal chondrosarcoma in 1 case. The treatment outcome resulted in 3 cases of recurrence, of which 2 cases were treated successfully and the other case expired of disease, indicating a survival rate of 87.5%. In the case that resulted in death, complete excision could not be achieved. Therefore, we concluded that wide excision is a beneficial initial treatment of this rare disease.

참고문헌 (0)

  1. 이 논문의 참고문헌 없음

이 논문을 인용한 문헌 (0)

  1. 이 논문을 인용한 문헌 없음

원문보기

원문 PDF 다운로드

  • KCI :

원문 URL 링크

원문 PDF 파일 및 링크정보가 존재하지 않을 경우 KISTI DDS 시스템에서 제공하는 원문복사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원문복사서비스 안내 바로 가기)

상세조회 0건 원문조회 0건

DOI 인용 스타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