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quire{mediawiki-texvc}$
  • 검색어에 아래의 연산자를 사용하시면 더 정확한 검색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 검색연산자
검색연산자 기능 검색시 예
() 우선순위가 가장 높은 연산자 예1) (나노 (기계 | machine))
공백 두 개의 검색어(식)을 모두 포함하고 있는 문서 검색 예1) (나노 기계)
예2) 나노 장영실
| 두 개의 검색어(식) 중 하나 이상 포함하고 있는 문서 검색 예1) (줄기세포 | 면역)
예2) 줄기세포 | 장영실
! NOT 이후에 있는 검색어가 포함된 문서는 제외 예1) (황금 !백금)
예2) !image
* 검색어의 *란에 0개 이상의 임의의 문자가 포함된 문서 검색 예) semi*
"" 따옴표 내의 구문과 완전히 일치하는 문서만 검색 예) "Transform and Quantization"
쳇봇 이모티콘
안녕하세요!
ScienceON 챗봇입니다.
궁금한 것은 저에게 물어봐주세요.

논문 상세정보

체중조절 경험이 있는 여대생의 자기표현성, 자아존중감, 우울과 이상섭식태도 간의 관련성

Relations of Self-assertiveness, Self-esteem, Depression and Abnormal Eating Attitudes among Female University Students with Weight Control Experience

초록

본 연구의 목적은 체중조절 경험이 있는 여대생의 자기표현성, 자아존중감, 우울과 이상섭식태도의 정도 및 이들 변수간의 관련성을 파악하기 위함이다. 충청도, 전라도 소재의 4년제 대학 3곳에 재학 중인 여대생 중 체중 조절경험이 있는 170명을 대상으로, 2013년 5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자가 보고식 설문조사로 시행되었다. 연구결과, 대상자의 이상섭식태도에 영향을 주는 요인으로, 우울(${\beta}$=0.20, p=.029)이 식사에 대한 자기 통제와 대식증적 증상에, 자아존중감(${\beta}$=-0.22 p=.019)과 우울(${\beta}$=0.18, p=.043)이 음식에 대한 집착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상자의 자아존중감(${\beta}$=-0.35, p<.001)이 날씬함에 대한 집착정도에, 자기표현성(${\beta}$=0.22, p=.008)과 우울(${\beta}$=0.20, p=.034)이 다이어트에 대한 집착정도에 영향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므로 여대생의 건강한 체중 조절 및 이상섭식태도를 줄이기 위해, 자기표현성과 자아존중감 향상 및 우울조절과 같은 심리적, 정신적 요인의 치료적 간호가 필요하다.

Abstract

The purposes of this study were to investigate self-assertiveness, self-esteem, depression and abnormal eating attitudes among female university students with weight control experience and to identify the factors that influence abnormal eating attitudes. Data were collected through self reported structured questionnaire form 170 Korean female university students by convenient sampling methods form May 1 to June 30, 2013. A multiple linear regression showed that depression(${\beta}$=0.20, p=.029) was identified as significant predictors of self control of eating and bulimic symptom. Self-esteem(${\beta}$=-0.22 p=.019) and depression(${\beta}$=0.18, p=.043) were identified as significant predictors of food preoccupation. Self-esteem(${\beta}$=-0.35, p<.001) was identified as significant predictors of preoccupation with being thinner. Self-assertiveness(${\beta}$=0.22, p=.008) and depression(${\beta}$=0.20, p=.034) were identified as significant predictors of preoccupation for dieting. Therefore, for implement the healthy weight control and reducing abnormal eating attitudes, as a strategy for improving self-esteem and self-expressiveness and controlling depression, psychological and mental nursing intervention will be needed.

질의응답 

키워드에 따른 질의응답 제공
핵심어 질문 논문에서 추출한 답변
20대 여성
20대 여성의 영양부족과 에너지, 지방과잉 비율이 성인여성 평균보다 높은 이유는 무엇인가?
습관적인 다이어트, 과식과 불규칙한 식습관과 관련이 있는 것

8%, 에너지, 지방과잉에 해당하는 비율은 7.9%로 전체 성인여성 평균비율보다 높게 나타났는데, 이는 습관적인 다이어트, 과식과 불규칙한 식습관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1]. 또한 거식증과 폭식증과 같은 섭식장애로 인해 병원을 찾은 20대 여성 환자 수는 2012년 기준 2,793명으로 같은 연령대의 남성 환자 수의 8.

20대 여성
20대 여성이 식이관련 건강상태에 취약한 이유는?
남성에 비해 여성이 날씬함에 대하여 사회적 압박을 더 크게 지각하고 있는 것[3]과 날씬함에 대한 무조건적 동경 및 외모를 중시하는 사회적 가치관과 관련이 있다

8배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2]. 이처럼 20대 여성이 식이관련 건강상태에 취약한 이유는 실제로 남성에 비해 여성이 날씬함에 대하여 사회적 압박을 더 크게 지각하고 있는 것[3]과 날씬함에 대한 무조건적 동경 및 외모를 중시하는 사회적 가치관과 관련이 있다[4].

체중조절
과도한 체중조절은 어떤 위험을 가져오는가?
이로 인한 심한 저체중은 무월경, 골다공증, 갑상선 기능 저하 등에 영향을 주어, 향후 신체적, 정신적 건강에 돌이킬 수 없는 장애를 가져올 수 있기 때문에[7] 위험하다.

20대 초반의 여대생 시기는 외모나 체형에 대한 관심이 최고조로 높아지는 때로, 건강보다는 아름다운 체형에 더 가치를 부여하는 경향이 있으며, 체형에 대한 비현실적인 인지로 건강의 손상의 위험을 감수하고서라도 체중조절을 감행하고 있다. 그러나 이로 인한 심한 저체중은 무월경, 골다공증, 갑상선 기능 저하 등에 영향을 주어, 향후 신체적, 정신적 건강에 돌이킬 수 없는 장애를 가져올 수 있기 때문에[7] 위험하다.

질의응답 정보가 도움이 되었나요?

저자의 다른 논문

참고문헌 (30)

  1. 1. Korean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2012 Korean National Health and Nutrition Examination Survey (KNHANES V)", Available From: http://knhanes.cdc.go.kr/knhanes/index.do (accessed Nov., 7, 2013). 
  2. 2. Health Insurance Review & Assessment Service. " 2012 Statistical Analysis of Eating Disorder Treatment", Available From: http://www.hira.or.kr/main.do (accessed Oct., 22, 2013). 
  3. 3. J. B. Timothy, L. Stacy, "The Association of Body Mass Index, Perceived Body Mass Index, and Predictors of Eating Disorders among a Sample of College Students", American Journal of Health Education, Vol.34, pp.337-342, 2003. DOI: http://dx.doi.org/10.1080/19325037.2003.10603574 
  4. 4. R. H. Hwang. "A Study on Eating Disorder, Body Image and Self-esteem of Female University Students", Korean Journal of Women Health Nursing, Vol.15, No.4, pp.328-335 2009. DOI: http://dx.doi.org/10.4069/kjwhn.2009.15.4.328 
  5. 5. V. Swami, A. Abbasnejad, "Associations between Femininity Ideology and Body Appreciation among British Female Undergraduates", Personality and Individual Differences, Vol.48, pp.685-687, 2010. DOI: http://dx.doi.org/10.1016/j.paid.2009.12.017 
  6. 6. T. E. Owens, M. D. Allen, D. L. Spangler, "An fMRI Study of Self-reflection about Body Image: Sex differences", Personality and Individual Differences, Vol.48, No.7, pp.849-854, 2010. DOI: http://dx.doi.org/10.1016/j.paid.2010.02.012 
  7. 7. T. Mase, C. Miyawaki, K. Fujita, K. Ohara, H. Nakamura, "Relationship of a Desire of Thinness and Eating Behavior among Japanese Underweight Female Students", Eating and Weight disorders, Vol.18, No.2, pp.125-132, 2013. DOI: http://dx.doi.org/10.1007/s40519-013-0019-x 
  8. 8. I. A. McCormick,"A Simple Version of the Rathus Assertiveness Schedule", Behavioral Assessment, Vol.7, pp.95-99, 1984. 
  9. 9. O. R. Lightsey, P. W. Barnes,"Discrimination, Attributional Tendencies, Generalized Self-efficacy, and Assertiveness as Predictors of Psychological distress among African Americans", Journal of Black Psychology, Vol. 33, No.1, pp.27-50, 2007. DOI: http://dx.doi.org/10.1177/0095798406295098 
  10. 10. S. Karagozoglu, E. Kahve, O. Koc, D. Adamisoglu," Self Esteem and Assertiveness of Final year Turkish University Students", Nurse Education Today, Vol.28, No.5, pp. 641-649, 2008. DOI: http://dx.doi.org/10.1016/j.nedt.2007.09.010 
  11. 11. M. Rosenberg, "Conceiving the self", New York: Basic Books. 1979. 
  12. 12. Y. M. Lee,"Influences of Body Mass Index, Mindfulness and Self-esteem on the Body Image among University Students", Korean Journal of Adult Nursing, Vol.24, No.2, pp.200-207, 2012. DOI: http://dx.doi.org/10.7475/kjan.2012.24.2.200 
  13. 13. M .S. Lee, P. K. Chae,"The Mediating Effects of Emotion Regulation Strategies on the Relationship Between Self-Esteem and Interpersonal Relationship Abilities", Cognitive Behavior Therapy in Korea, Vol.12, No.1, pp.63-75, 2012. 
  14. 14. E. Y. Yu, C. K. Yoon, Y. J. Yang,"The Relationship between Self-esteem and Mental Health of College Student in Some Regions. Journal of the Korea Academia-Industrial Cooperation Society, Vol.13, No.1, pp.274-283, 2012. DOI: http://dx.doi.org/10.5762/KAIS.2012.13.1.274 
  15. 15. M. K. Kim "Relationship on Depression and Suicide Ideation of University Students-the Mediating Effects of Negative Emotion and Social Adaptation", Youth Studies Research, Vol.18, No.12, pp.101-129, 2011. 
  16. 16. K. K. Saules, A. S. Collings, A. A. Widermann, S. L. Fowler,"The Relationship of Body Image to Body Mass Index and Binge Eating: The Role of Cross-situational Body Image Dissatisfaction versus Situational Reactivity", Psychological Reports, Vol.104, No.3, pp.909-921, 2009. DOI: http://dx.doi.org/10.2466/pr0.104.3.909-921 
  17. 17. D. M. Garner, P. E. Garfinkel,"Sociocultural Factors in the Development of Anorexia Nervosa", Psychological Medicine, Vol.10, pp.647-656, 1980. DOI: http://dx.doi.org/10.1017/S0033291700054945 
  18. 18. G. Y. R. Ahn,"The Effect of Psychosocial Pressure on Abnormal Eating Behavior of Female High School Students", Korean Journal of Health psychology, Vol.17, No.4, pp.963-977, 2012. 
  19. 19. M. Y. Lee, H. Y. Hong,"The Influence of Emotional Intensity, Emotional Clarity, and Self-Esteem on the Eating Attitude", Korean Journal of Interdisciplinary Therapy, Vol.1, No.2, pp.129-142, 2009. 
  20. 20. Y. J. Han, H. J. Lee,"The Mediate Effects of Self-forgiveness in Relations Between Body Shame of Female High School Students and Eating Behaviors", The Korean Journal of Counseling, Vol.13, No.6, pp.3111-3129, 2012. 
  21. 21. H. K. Cho, J. Y. Lee,"The Relationship between Social-Cultural Influence for Appearance and Problematic Eating Behaviors in Adolescent Girls: Mediating Model of Body Comparisons and Cognitive Distortions", The Korea Journal of Youth Counseling, Vol.18, No.1, pp.43-58. 2010. 
  22. 22. F. Faul, E. Erdfelder, A. G. Lang, A. Buchner, "G*POWER 3: A Flexible Statistical Power Analysis Program for the Social, Behavioral, and Biomedical Sciences", Behavior Research Methods, Vol.39, pp.175-191. 2007. DOI: http://dx.doi.org/10.3758/BF03193146 
  23. 23. L. S. Radloff, "The CES-D Scale: A Self-report Depression Scale for Research in the General Population", Applied Psychological Measurement, Vol.1, pp.385-401, 1977. DOI: http://dx.doi.org/10.1177/014662167700100306 
  24. 24. M. J. Cho, K. H. Kim, "Diagnostic Validity of the CES-D(Korean Version) in the Assessment of DSM-III -R Major Depression", Journal of the Korean Neuropsychiatric Association, Vol.32, pp.381-399, 1993. 
  25. 25. M. K. Rhee, Y. H. Lee, S. H. Park, C. H. Sohn, Y. C. Chung, S. K. Hong, B. K. Lee, P. Chang, A. R. Yoon, "A Standardization Study of the Korean Version of Eating Attitudes Test-26 I: Reliability and Factor Analysis" Korean Journal of Psychosomatic Medicine, Vol.6, No.2, pp.155-175, 1998. 
  26. 26. Univ. Tomarrow Research Laboratory for the Twenties. "Status of College Students Diet", Available From: http://20slab.naeilshot.co.kr/(accessed Jun., 4, 2013) 
  27. 27. Korean Society for the Study of Obesity. "Awareness and attitudes about obesity", Available From: http://www.kosso.or.kr/ general/(accessed Jul., 20, 2010) 
  28. 28. K. S. Bang, H. J. Park, "Correlation of Assertiveness and Depression in Clinical Nurses", Journal of Korean Clinical Nursing Research, Vol.14, No.2, pp.93-102, 2008. 
  29. 29. H. J. Jung, J. S. Lee, "Study of Eating Attitude, Depression and Anxiety among College Women", Student Life Research, Vol.27, pp.37-45. 2011. 
  30. 30. M. J. Yang, I .W. Kang, "The Relationship between Body Composition, Eating Disorder and Depression in Female College Dancers", Journal of Korea Society for Wellness, Vol.7, No.3, pp.117-127, 2012. 

문의하기 

궁금한 사항이나 기타 의견이 있으시면 남겨주세요.

Q&A 등록

DOI 인용 스타일

"" 핵심어 질의응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