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quire{mediawiki-texvc}$
  • 검색어에 아래의 연산자를 사용하시면 더 정확한 검색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 검색연산자
검색연산자 기능 검색시 예
() 우선순위가 가장 높은 연산자 예1) (나노 (기계 | machine))
공백 두 개의 검색어(식)을 모두 포함하고 있는 문서 검색 예1) (나노 기계)
예2) 나노 장영실
| 두 개의 검색어(식) 중 하나 이상 포함하고 있는 문서 검색 예1) (줄기세포 | 면역)
예2) 줄기세포 | 장영실
! NOT 이후에 있는 검색어가 포함된 문서는 제외 예1) (황금 !백금)
예2) !image
* 검색어의 *란에 0개 이상의 임의의 문자가 포함된 문서 검색 예) semi*
"" 따옴표 내의 구문과 완전히 일치하는 문서만 검색 예) "Transform and Quantization"
쳇봇 이모티콘
안녕하세요!
ScienceON 챗봇입니다.
궁금한 것은 저에게 물어봐주세요.

논문 상세정보

주관적 체형인식이 체중조절방법 선택에 미치는 영향: 2012년 국민건강영양조사 자료를 이용하여

How Does Body-Shape Perception Affect the Weight Control Practices?: 2012 Korea National Health and Nutrition Examination Survey

Abstract

Objectives: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how body-shape perception could influence to weight control practice both in normal and obese group. Methods: We used 2012 Korea National Health and Nutrition Examination Survey to analysis 1) weight control practices of population; 2) consistency between body-shape perception and body mass index; 3) comparison weight control practices between normal group and body mass index (BMI) obese group in perceptional obese group; 4) odds ratio of BMI obese group using herbal drugs for weight control practice in perceptional obese group. Results: We found that study population tends to choose exercise, dietary restriction, meal skip, health functional food, one-food, drug, herbal drug, fasting and self-medication in order of frequency to control weight. The agreement between body-shape perception and BMI within obese group was approximately 64% with 0.40 of Cohen's Kappa coefficient, ranging from 0.384 to 0.423. Within perceptional obese group, choosing each weight control practice methods ratios between normal BMI group and obese BMI group were not significantly different. Within perceptional obese group, obese BMI group showed significant odds ratio (2.58, 95% confidence intervals, 1.38~4.85) than normal BMI group in choosing herbal medication for weight loss when adjusting other variables. Conclusions: We concluded that body-shape perception might be an important factor for choosing weight control program, and roles of Korean medical doctors thought to be enhanced for using herbal medication for weight loss.

질의응답 

키워드에 따른 질의응답 제공
핵심어 질문 논문에서 추출한 답변
우리나라 비만 유병률
1998년 우리나라 비만 유병률은?
19세 이상 남자 25.1%, 여자 26.2%에서 2012년 36.3%, 여자 28.0%로 증가하는 추세이고, 특히 50대 이후의 여성에서 높은 비율을 보이는 것으로 보고되어 있다

우리나라 비만 유병률은 1998년 19세 이상 남자 25.1%, 여자 26.2%에서 2012년 36.3%, 여자 28.0%로 증가하는 추세이고, 특히 50대 이후의 여성에서 높은 비율을 보이는 것으로 보고되어 있다1). 비만한 경우 제2형 당뇨병, 이상 지질혈증, 고혈압, 지방간, 담낭질환, 협심증, 심근경색증 등의 관상동맥질환으로의 이환율이 높기 때문에 질병의 예방을 위해서는 비만상태의 관리가 필수적이며, 따라서 비만의 치료는 체중을 감소시키고 이를 통해서 비만 관련 질환을 감소시키는 것이 목적이라고 할 수 있다2).

체질량지수
우리나라 성인이 비만으로 분류되는 체질량지수는?
우리나라 기준에서는 성인의 BMI 25 이상을 비만으로 분류하고 있다

비만의 정의는 과도한 체지방 축적 상태로, 비만의 진단을 위해서는 실제 지방량을 정확히 측정하기는 어려우므로 간접적인 평가 방법을 사용하며, 이 중에서 복부둘레 측정과 체질량지수(body mass index, BMI)의 측정이 가장 대표적이다. 우리나라 기준에서는 성인의 BMI 25 이상을 비만으로 분류하고 있다3). 체질량지수는 비만을 측정하는 객관적 지표로서 치료 제공여부의 기준이 되고 치료 결과를 평가하는 도구가 된다.

비만
비만상태의 관리가 필수적인 이유는?
제2형 당뇨병, 이상 지질혈증, 고혈압, 지방간, 담낭질환, 협심증, 심근경색증 등의 관상동맥질환으로의 이환율이 높기 때문에 질병의 예방을 위해서

0%로 증가하는 추세이고, 특히 50대 이후의 여성에서 높은 비율을 보이는 것으로 보고되어 있다1). 비만한 경우 제2형 당뇨병, 이상 지질혈증, 고혈압, 지방간, 담낭질환, 협심증, 심근경색증 등의 관상동맥질환으로의 이환율이 높기 때문에 질병의 예방을 위해서는 비만상태의 관리가 필수적이며, 따라서 비만의 치료는 체중을 감소시키고 이를 통해서 비만 관련 질환을 감소시키는 것이 목적이라고 할 수 있다2).

질의응답 정보가 도움이 되었나요?

저자의 다른 논문

참고문헌 (15)

  1. Yang BG. Statistics on health behaviour and chronic disease. [Internet]. Sejong: Ministry of Health & Welfare; [2013 Dec 24]. Available from: URL: http:// knhanes.cdc.go.kr. 
  2. Sim KW, Lee SH. The relationship between body mass index and morbidity in Korea. J Korean Soc Study Obes. 2001 ; 10(2) : 147-55. 
  3. Korean Society for the Study of Obesity. Guideline for obesity 2012, Seoul : Korean Society for the Study of Obesity. 2012 : 129-37. 
  4. Kwan S. Competing motivational discourses for weight loss: means to ends and the nexus of beauty and health. Qualit Health Res. 2009 ; 19 : 1223-33. 
  5. Kim MK. Behavioral intervention and anti-obesity drug therapy. Korean J Med. 2013 ; 84 : 624-8. 
  6. Yang JH, Cho MO, Lee KY. Patterns of health behavior for weight loss among adults using obesity clinics. J Korean Acad Nurs. 2012 ; 42(5) : 759-70. 
  7. Joh HK, Oh J, Lee HJ, Kawachi I. Gender and socioeconomic status in relation to weight perception and weight control behavior in Korean adults. Obes Facts. 2013 ; 6 : 17-27. 
  8. Park SJ, Kang HT, Nam CM, Park BJ, Linton JA, Lee YJ. Sex differences in the relationship between socioeconomicstatus and metabolic syndrome: The Korean National Healthand Nutrition Examination Survey. Diabetes Search Clin Pract. 2012 ; 96 : 400-6. 
  9. Kim JH, Chun SS. Association between obesity and patterns of alcohol drinking in Korea. Korean Public Health Res. 2014 ; 40(1) : 99-108. 
  10. Hong SH. An empirical analysis of causality relationship between quitting smoking and obesity. Korean J Health Econ Policy. 2011 ; 17(1) : 127-44. 
  11. Lee HJ, Won HS, Kwak JS, Kim MK, Kwon OR. Perceptions of body shape and weight control in individuals consuming weight-control or health functional foods. Korean J Nutr. 2011 ; 44(3) : 243-54. 
  12. Yang JH, Lee MK, Lim SJ, Lee BR, Kwon IH, Bang JS, et al. Evaluation for the purpose and relevance of obesity treatment in local clinics. YakhakHoeji. 2009 ; 53(1) : 25-33. 
  13. Kim MO, Chang UJ. A study on the perception of obesity by age and the attitude toward weight control. Korean J Food Nutr. 2009 ; 22 : 110-22. 
  14. Jung HC, Park HM, Lee SD. Nationwide study on the characteristics of patients visiting and using Korean medical facilities by sex. J Korean Med. 2014 ; 35(1) : 75-87. 
  15. Oh SW. Effects of alcohol on obesity and metabolic syndrome. J Korean Soc Study Obes. 2009 ; 18(1) : 1-7. 

이 논문을 인용한 문헌 (0)

  1. 이 논문을 인용한 문헌 없음

문의하기 

궁금한 사항이나 기타 의견이 있으시면 남겨주세요.

Q&A 등록

DOI 인용 스타일

"" 핵심어 질의응답